2021.04.20 (화)

  • 맑음속초17.0℃
  • 맑음24.2℃
  • 맑음철원23.4℃
  • 맑음동두천23.3℃
  • 맑음파주20.2℃
  • 맑음대관령16.1℃
  • 흐림백령도12.7℃
  • 맑음북강릉17.5℃
  • 맑음강릉20.0℃
  • 구름조금동해16.4℃
  • 맑음서울21.6℃
  • 구름조금인천18.1℃
  • 맑음원주23.8℃
  • 맑음울릉도13.9℃
  • 맑음수원20.6℃
  • 맑음영월25.6℃
  • 맑음충주23.7℃
  • 구름많음서산21.7℃
  • 맑음울진17.0℃
  • 연무청주24.0℃
  • 맑음대전24.4℃
  • 맑음추풍령24.6℃
  • 맑음안동25.7℃
  • 맑음상주25.8℃
  • 맑음포항19.5℃
  • 구름많음군산19.0℃
  • 맑음대구26.0℃
  • 맑음전주23.0℃
  • 구름많음울산22.4℃
  • 구름조금창원23.3℃
  • 맑음광주25.3℃
  • 구름많음부산21.5℃
  • 맑음통영20.6℃
  • 맑음목포19.4℃
  • 맑음여수21.9℃
  • 맑음흑산도17.5℃
  • 맑음완도23.8℃
  • 맑음고창20.6℃
  • 맑음순천24.6℃
  • 구름조금홍성(예)21.9℃
  • 구름조금제주17.5℃
  • 구름조금고산16.3℃
  • 맑음성산21.8℃
  • 구름조금서귀포19.2℃
  • 맑음진주25.7℃
  • 구름조금강화17.5℃
  • 맑음양평24.1℃
  • 맑음이천24.2℃
  • 맑음인제25.3℃
  • 맑음홍천25.0℃
  • 맑음태백18.5℃
  • 맑음정선군26.5℃
  • 맑음제천23.8℃
  • 맑음보은24.4℃
  • 맑음천안22.9℃
  • 맑음보령18.6℃
  • 맑음부여23.6℃
  • 구름많음금산24.7℃
  • 맑음24.3℃
  • 맑음부안19.4℃
  • 맑음임실23.5℃
  • 맑음정읍22.3℃
  • 맑음남원25.5℃
  • 맑음장수23.8℃
  • 맑음고창군22.5℃
  • 맑음영광군
  • 구름많음김해시24.4℃
  • 맑음순창군25.4℃
  • 구름많음북창원25.4℃
  • 구름많음양산시24.3℃
  • 맑음보성군22.9℃
  • 맑음강진군24.4℃
  • 맑음장흥23.9℃
  • 맑음해남22.7℃
  • 맑음고흥23.9℃
  • 구름조금의령군26.1℃
  • 구름조금함양군26.6℃
  • 맑음광양시25.4℃
  • 맑음진도군19.9℃
  • 구름조금봉화21.9℃
  • 맑음영주24.8℃
  • 맑음문경25.9℃
  • 맑음청송군24.6℃
  • 맑음영덕19.2℃
  • 맑음의성26.2℃
  • 맑음구미25.9℃
  • 맑음영천24.9℃
  • 맑음경주시24.5℃
  • 구름많음거창24.9℃
  • 구름많음합천26.5℃
  • 구름많음밀양25.4℃
  • 맑음산청25.4℃
  • 맑음거제24.3℃
  • 맑음남해24.4℃
기상청 제공
"가족, 명품, 모바일"...2021년 대한민국 선물 트렌드는? 받을 땐 ‘기분전환형’, 할 땐 ‘실속형’ 선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컬처

"가족, 명품, 모바일"...2021년 대한민국 선물 트렌드는? 받을 땐 ‘기분전환형’, 할 땐 ‘실속형’ 선호


[이미지자료] 대홍기획 선물시장 인포그래픽.jpg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가족 및 지인과의 모임이 줄어들고 소비생활이 변화하면서 국내 선물 문화도 ▲가족 간 선물 빈도 증가 ▲모바일 선물의 일상화 ▲명품 선물 관심 증가 등으로 변화의 전기를 맞이한 것으로 분석됐다. 대홍기획(대표이사: 홍성현)은 자체 소셜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을 통해 변화하는 산업 트렌드를 분석한 네 번째 디지털 마켓 보고서 ‘선물시장 편’을 발간했다.


대홍기획 빅데이터마케팅센터에서 최근 3년간의 온라인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선물 검색량은 재작년 대비 어린이날 155%, 어버이날 145%, 추석 106% 증가했다. 전통적으로 가족과 함께 보내는 명절 및 기념일에 모임 빈도가 줄어든 대신 선물을 준비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또한, 일상 속 행사를 축하하는 선물 검색량은 취업선물 145%, 집들이선물116%, 생일선물113% 등 전반적으로 상승한 반면, 외부에서 진행되는 결혼식, 돌잔치, 졸업식 등이 대부분 취소되면서 관련 선물 검색량도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비대면 선물이 일상화되고 명품 선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점도 눈에 띈다. 지난 한 해 동안 ‘기프티콘’ 언급량은 2019년 대비 약 140% 증가했으며, 카카오톡에 입점한 롯데 계열사 모바일 상품권 기프티엘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5월 가정의 달과 9월 추석 명절 기간에 구매량이 급증하는 등 모바일 선물화 경향이 뚜렷하게 나타났다.


이와 함께, 지난해 ‘명품 선물’에 관한 온라인 버즈량도 2019년 대비 113% 상승했으며, 연관어 중 생일(3,557→6,384)을 위한 목적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명품 선물 가운데 ▲가방(5,925), ▲지갑(4,601), ▲신발(1,701), ▲카드지갑(1,474) 등 패션제품 언급량이 증가한 반면, 대면 활동이 제한되면서 ▲립스틱(1,332) ▲화장품(568) 등의 언급 순위는 낮아졌다. 또한, 명품 선물 구매처로는 주요 백화점 다음으로 공항보다 카카오 언급량이 높았으며, 럭셔리 선물에도 모바일 선물 트렌드가 서서히 도입되고 있는 것으로 포착됐다.


마지막으로 ‘선물 받고싶다’고 언급된 연관어로는 ▲꽃다발(1,701), ▲사탕(194), ▲향수(192) 등 기분전환용 제품들에 대한 언급이 많았고, ‘선물하다’ 관련 연관어로는 ▲책(5,024), ▲가방(3,318), ▲옷(2,798) 등이 상위에 올라 상대적으로 실용성 높은 물건을 선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홍기획 빅데이터마케팅센터 김지은 CⓔM은 “최근 3년간의 소셜 데이터를 살펴보면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기화된 시점부터 디지털 선물로 마음을 전하는 경향이 뚜렷해지는 점이 흥미롭다”며,  “명절, 기념일 등 선물 구매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시즌뿐만 아니라 일상에서 모바일 상품권으로 선물을 주고 받는 MZ세대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과 소비 방식을 눈여겨 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자료:대홍기획]